jeongryeowon

전화연결을 시도했다.
"가해자들이 제대로 처벌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던 배우.
배우들의 '수상소감'이 연기의 일부분이라는 뉘앙스의 트위터를 남겨 논란이 된 SBS 김성준 앵커가 배우 정려원과 유아인에게 사과했다. 2일 김성준 앵커는 페이스북을 통해 사과의 글을 게시했다. 김성준 앵커는 "정려원의
배우 유아인이 자신의 수상소감에 대해 언급한 SBS 김성준 앵커를 지적했다. 지난 1일 김성준 앵커는 자신의 트위터에 "이번 연기대상 시상식에서도 2년 전 유아인의 느끼하면서 소름돋는 수상소감은 없었다"고 시작되는 글을
배우 정려원이 K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소감을 SNS를 통해 공개했다. 지난 12월 31일 진행된 2017 KBS 연기대상에서 정려원은 '마녀의 법정'으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정려원은 "올해는 대상이라고
검사였던 마이듬이 변호사로서의 혹독한 신고식을 치렀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2 드라마 '마녀의 법정'에서는 성폭행 사건을 맡게 된 이듬(정려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듬은 불미스러운 사건으로 검사직을 내려놨고, 로펌
이제껏 이런 여주인공은 없었다. '마녀의 법정'에서 정려원이 시원한 반전을 통해 짜릿함을 선사했다. 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마녀의 법정'에선 마이듬(정려원)이 몰카범 김상균에게 당해 피해자 처지가 됐다
‘마녀의 법정’이 예상을 뛰어넘는 예측불가 전개를 펼쳐 안방극장을 충격에 휩싸이게 만들었다. 정려원-윤현민이 '일반인 동영상 유출 사건'으로 다시 한번 공조 수사에 나선 가운데, 정려원이 실제 몰래카메라의 피해자가 된
배우 정려원과 가수 박효신 양측이 열애설에 사실무근이라고 공식입장을 밝히면서 10분만에 해프닝으로 일단락이 됐다. 정려원의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2일 오후 OSEN에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박효신과의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다
각각 핑클과 샤크라로 아이돌 데뷔를 했던 성유리와 정려원도 어느덧 30대 중반. 절친인 두 사람은 ‘힐링 여행’을 통해 함께 솔직한 이야기를 나누며 마음을 다잡았고, 이는 보는 이의 마음 역시 뭉클하게 했다. 지난 2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