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명한 건 내가 힘들면 아내가 힘들고, 내가 행복하면 아내가 행복해진다는 것"
"도와준다고 생각하지 마세요. 같이하는 거예요"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연했다.
집안일과 육아는 '아내의 몫'이라고만 생각하는 남편들에게 보내는 중요한 조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