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gjagijeung

한국에서 이런 사례가 실행되기 어려운 이유는 따로 있었다.
*본 이미지는 자료사진으로 19세기 영국 가족의 모습입니다. 지난달 호주의 한 여성은 빅토리아 주정부가 익명의 정자 기증자들의 신원 공개를 추진한다는 신문 기사에 눈이 번쩍 뜨였다. 1980년대에 남편이 수십 차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