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gi

한전 측은 추징이라기보다는 '계약 정상화 차원'으로 봐야 한다고 주장했다.
원자력이 너무 위험하고, 비용이 많이 들고, 무섭지 않느냐고?
발전 설비가 과거와는 다르다
중국이 세계에서 처음으로 전기만으로 가는 컨테이너 선박을 만들었다. 중국 현지매체인 중국 신문망(Chinanews)이 12일(현지시각) 보도한 내용을 보면, '광저우 뤼화 신에너지 전기 선박(广州发展瑞华新能源电动船有
전기로 달리는 전기차, 무슨 전기로 만들까? 전기차는 가스 배출구가 없어 매연을 유발하지 않고, 전기를 이용해 충전을 하기 때문에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어 환경에 좋다? 무조건 그렇진 않다. MIT 연구진에 따르면, 전기차가
PRESENTED BY 환경재단
많은 사람들도 그렇겠지만, 벽걸이까지 추가로 운전하면 전기료가 많이 올라가지 않을까 궁금하다. 수돗물의 경우, 욕실에서 샤워를 하고 있는데 주방에서 추가로 설거지 물을 쓴다면, 추가한 물만큼 그대로 물 사용량이 늘어난다. 그러나 인버터 2 in 1 에어컨의 경우는 다른 얘기다. 서로 완전히 분리된 방에서 각각 운전을 하면 모르겠지만, 공간이 통해 있는 한 집안에서 실내기를 하나 더 운전한다고 해서, 각각을 운전할 때 들어가는 전력 만큼 합해져서 필요한 것은 전혀 아니다.
요즈음 같이 혹서기엔, 우리집은 가급적 하루 24시간을 켜둔다. 가급적 끄지 않고 계속 켜대는 것이 경제적인 것은 이미 알려져 있으나, 집에 사람이 없는데도 24시간을 트는 것은 분명 아닐 말이다. 한나절 이상 비우는 경우에는 끄는 편이 낫겠지만, 가족끼리 외식을 다녀오거나 마트에 갔다오는 정도라면, 에어컨을 켜두는 것이 애매하다. 그래서 실제로 측정하여 정밀하게 비교 분석을 해 보았다. 즉, 외출하는 동안 잠시 껐다가 다시 켰을 때의 소비전력 변화를 관찰해본 것이다. 정확하게 모아진 자료에는 많은 진실이 들어있다.
유튜브의 인기 크리에이터인 ‘Backyard Scientist’가 매우 단순한 질문을 던졌다. “수박에 2만 볼트의 전기를 통하게 하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그들은 뒷 마당에서 직접 이 실험을 수행했다. 그 결과는
철, 구리 등 전기가 잘 통하는 물질이 열도 잘 전달한다는 것은 물리학계에서 '법칙'으로 자리 잡았다. 그런데 최근 이를 따르지 않는 새로운 현상이 발견돼 학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27일 이상욱 경북대 신소재공학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