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ghwan

배우 류준열의 신경은 온통 정환이었다. 정환이었던 류준열은 시청자들처럼 아프고 슬프고 답답하고 목이 메었다. 자신의 캐릭터를 뜨겁게 사랑한 연기자의 열정을 볼 수 있는 시간이었다. 더불어 그의 솔직함은 짙은 아쉬움이
우리가 쌍팔년 쌍문동 골목에서 발견한 것은 성덕선만이 아니다. 졸부집 둘째 아들 정환(류준열 분), 춤으로 동네를 평정한 동룡(이동휘), 덕선의 천적 보라(류혜영)의 매력도 넘쳐난다. 화제의 케이블드라마 tvN '응답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