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gbongju

최근 열린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경선에 나갔다가 김진애 의원에게 밀렸다.
정봉주는 무죄 선고를 받자마자 ‘가짜 미투’를 운운했다.
더불어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의 갈등이 깊어지고 있다.
검찰, 언론 등에 대한 개혁 의지를 강조했다.
손혜원·정봉주가 주도하는 '비례정당'이다.
열린민주당은 오는 8일 중앙당 창당대회를 연다
예비후보 자격 재심사를 했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