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ga-hanggongsa

항공권, 언제 사야 가장 싸게 살 수 있을까? 스카이스캐너가 최근 2년간 항공권 구매내역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한국에서 출발하는 국제선 항공권은 출발 21주 전에 가장 저렴한 것으로 밝혀졌다. 또 최소 출발 7주 전에는
국적 저비용항공사인 이스타항공이 시각장애인 승객에게 탑승 전 '여행 중 유해한 결과가 발생해도 일체의 책임을 묻지 않는다'는 서약서 작성을 요구해 논란이 됐다. 2급 시각장애인이자 시각장애학교 교사인 조모(36)씨는
제주항공은 지난 6일 누적 탑승객이 3천만명을 넘어섬에 따라 고객 사은행사로 ‘찜’ 특가이벤트를 연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특가항공권은 위탁수하물 없이 기내반입 수하물(10kg까지 허용)만 들고 타는 짐 없는 승객에게
9일 오전 김포발 제주행 진에어 여객기가 이륙 직후 엔진에 새가 빨려 들어가는 바람에 회항했다. 이 때문에 김포와 제주를 오가는 운항편 6편이 결항했다. 여객기 수리가 늦어지면 추가로 결항할 수 있다. 진에어에 따르면
*위 이미지는 자료사진입니다. "회항하면서 아무런 안내방송 없었습니다." "머리가 아파 죽는 줄 알았습니다." 진에어 필리핀 세부발 부산행 여객기에 탄 승객들은 출입문에서 굉음이 들려 회항한 기억을 떠올리며 분통을 터뜨렸다
저비용항공사인 진에어 필리핀 세부발 부산행 여객기가 이륙 후 출입문에서 굉음이 들려 세부로 회항했다. 3일 국토교통부와 진에어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이하 현지시간) 세부 막단공항에서 이륙해 김해공항으로 향하던 여객기
제주항공에 이어 이스타항공이 1일부터 생수를 제외한 모든 음료와 식사를 유료화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스타항공은 인천공항에서 3시간 이상 걸리는 국제선(홍콩·방콕·코타키나발루·푸켓) 항공편에서 승객이 탑승 3일 전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