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juhanggong

1600명의 이스타항공 직원들이 실직 위기에 몰렸다.
현직 조종사들은 넉 달째 월급을 받지 못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로 인수액이 감액 조정됐다
중국이 한국발 입국자에 대한 격리에 나선 건 이번이 처음이다.
다른 항공사들도 일본 노선을 크게 축소하거나 중단한 바 있다.
항공사 측은 조종장치에 문제가 생겼다고 설명했다.
단순히 계산하면 연간 200만석 규모다.
삼성증권과 인수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
국토부는 '특별점검'에 나서기로 했다.
복장 규정을 완화하기로 했다.
제주항공이 올해 첫 항공권 할인 행사인 ‘찜(JJiM)’ 예매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제주항공의 ‘찜'은 연중 2회 실시하는 특가 행사다. 이번 특가 행사는 국내선은 4일 오후 5시부터, 국제선은 5일 오후 5시부터
최장 10일의 추석 황금연휴를 맞아 하계 극성수기에 맞먹는 인파가 해외로 빠져나간다. 국적항공사들의 좌석 예약률이 대부분 90%를 상회하는 가운데, 긴 연휴 덕분에 장거리 노선 탑승률이 두드러지고 있다. 국적항공사들의
제주항공이 21만명이 동시에 예약시스템에 접속해 서버 마비사태를 빚었던 초특가 이벤트를 재오픈하고, 아시아나항공도 국내선 왕복항공권을 2만8천원에 판매하는 이벤트에 나선다. 11일 제주항공은 지난 1월 중단했던 '찜
제주항공 여객기가 기내압력이 떨어져 급강하한 사고는 조종사가 기내에 공기를 공급하는 스위치를 켜지 않아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진에어 여객기가 출입문 이상으로 회항한 사건은 경첩 부품에 결함이 있음에도 제대로 정비하지
"언제쯤 대기표를 구할 수 있을지 걱정돼요. 내 앞에 이렇게 사람이 많은데…." 제주공항에 결항사태로 대규모 체류객이 발생한 가운데 모든 저비용항공사가 순번제로 대기표를 배부하는 바람에 긴 줄을 서 차례를 기다리다 지친
제주항공이 국내선 항공권을 편도 역대 최저가인 7천원에 판매하는 이벤트를 벌이자 무려 21만명이 동시에 예약시스템에 접속하면서 홈페이지와 모바일앱이 마비됐다. 14일 제주항공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께부터 접속 폭주로
제주항공은 지난 6일 누적 탑승객이 3천만명을 넘어섬에 따라 고객 사은행사로 ‘찜’ 특가이벤트를 연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특가항공권은 위탁수하물 없이 기내반입 수하물(10kg까지 허용)만 들고 타는 짐 없는 승객에게
기내압력조절장치 이상으로 급강하 사고를 낸 제주항공이 신체 이상이 생긴 승객에게 치료비만 지급한다는 방침을 세워 논란이 되고 있다. 사고기에 탔던 승객 최모(34)씨는 천안충무병원에서 압력이상으로 인한 귀인두관염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