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imseu-peurangko

할리우드 배우 제임스 프랭코가 마블 슈퍼이허로 '멀티플 맨'을 연기한다. 할리우드리포터는 15일자(현지시간) 보도에서 제임스 프랭코가 '멀티플 맨' 스탠드얼론 무비에 출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멀티플 맨'은 20세기폭스가
저스틴 켈리 감독의 새 영화 '킹 코브라'에 대한 높은 기대에 드디어 부응하는 첫 예고편이 나왔다. 상반신을 벗고 아령을 드는 제임스 프랑코를 비롯해 키건 앨런과 개럿 클레이턴이 모두 등장한다. 10월 21일 개봉예정인
남성지 플레이보이가 앞으로 여성의 누드 사진을 싣지 않겠다고 공언한 지 두 달이 지났다. 그리고 3일, 플레이보이의 2016년 1,2월호에서 마지막 누드 사진을 실을 커버 모델이 발표됐다. 바로 파멜라 앤더슨이다. 플레이보이는
만약 그의 인스타그램이 믿을 만하다면, 제임스 프랑코는 또다시 게이를 연기한다. 이미 '밀크'와 '나는 마이클'로 게이를 소재로 한 영화에 출연한 바 있는 37살의 배우가 배우 키건 앨런과 함께 상반신을 벗고 찍은 사진을
6. IS에 가입을 권하는 샤이아 "Yes, you can!" "두 잇! 저스트 두 잇! 꿈을 꿈으로 머물게 하지 마세요. 어제 당신은 내일 하겠다고 했죠. 그러니 저스트 두 잇! 당신의 꿈을 현실이 되게 하세요! 저스트
제임스 프랑코가 ‘FourTwoNine magazine’에 실린 ‘셀프 인터뷰’에서 자신의 성 정체성에 대한 솔직한 의견을 밝혔다. 고등학교 시절부터 36살이 된 지금까지 ‘게이 루머’의 주인공이었던 프랑코의 이 인터뷰는
미국 NBC ‘세터데이 나이트 라이브(이하 ’SNL’)’이 40주년을 맞아 역대급 캐스팅을 준비한 것으로 전해져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영국 연예매체 피플은 지난 2일(이하 현지시각), “‘SNL’ 40주년 캐스팅
제임스 프랑코와 세스 로겐은 절친이다. 골때리는 절친이다. 그들은 함께 온갖 괴상망측한 일들을 벌여왔다. '더 인터뷰'라는 웃기는 영화를 같이 찍었고(국내에 개봉할 가능성은 미지수다), 카니예 웨스트의 뮤직 비디오를
배우 제임스 프랑코가 머리를 밀었다. 아주 빡빡 밀었다. 제임스 프랑코는 지난 9월 4일, 자신의 새로운 헤어스타일을 자랑하는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머리는 밀었고, 콧수염은 길렀다. 그가 인스타그램에 올린 순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