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2rotdewoldeu

청와대가 이달 국가안보실 캐비넷에서 발견한 이전 정부 문건 중, 이명박 정부와 관련된 문건이 함께 발견됐다고 25일 CBS노컷뉴스가 보도했다. 매일경제는 '참모들이 근무하는 여민관 사무실을 전수조사하는 과정에서 해당
4월 개장을 앞둔 서울 잠실 제2롯데월드 전망대인 '서울스카이'가 일부에 공개됐다. 롯데월드에 따르면 오는 22일 개장 예정이던 정식 개장일이 내달 3일로 연기된 것으로, 이는 19일 발생한 엘리베이터 사고에 따른 것으로
현대자동차가 제2롯데월드(555m)보다 높이가 낮은 것으로 소개해온 신사옥(GBC) 건설 계획을 바꿔 ‘국내 최고층’으로 추진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국내 최고’를 롯데그룹에 ‘양보’하는 이유를 놓고 여러 해석이 난무했는데
최근 잠실 제2롯데월드 인근에서 발생한 도로함몰은 하수관 결함 때문에 생긴 것이라고 서울시가 7일 밝혔다. 서울시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5일 오후 10시57분께 송파구 신천동 파크리오 아파트 앞 사거리에서 발생한 도로함몰은
롯데가 제2롯데월드 건설 인·허가 과정에서 예비역 공군중장이 회장으로 있던 회사에 12억 원을 건넨 정황을 검찰이 포착했다고 세계일보가 보도했다. 13일 사정당국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롯데건설이 2008년쯤 공군참모차장
롯데그룹이 비자금 조성과 인허가 과정 비리 등의 혐의로 사정당국으로부터 강도높은 수사를 받는 가운데, 재계와 정치권 등에서는 이명박 전 대통령 재임 시절 제기됐던 '롯데 특혜설'이 다시 거론되고 있다. 특혜설의 요지는
당시 논란이 많았던 제2롯데월드의 인·허가를 둘러싸고 롯데 그룹이 군 장성에게 금품 로비를 한 정황을 검찰이 포착했다고 JTBC가 보도했다. 검찰 수사팀은 롯데그룹 관련 계좌내역과 자금 흐름을 수개월 동안 분석하는 과정에서
업데이트 : 2016년 6월10일 09:55 (기사보강) 롯데그룹이 계열사간 자산거래 과정에서 수십억원대 비자금을 조성한 정황이 포착돼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이명박 정부 시절 최대 수혜기업으로 꼽히는 롯데그룹을 둘러싼
서울 잠실 제2롯데월드 외벽에 걸린 대형 태극기와 엠블렘이 철거된다. 11일 서울시와 송파구에 따르면 롯데물산은 태극기와 엠블렘을 이달 중 철거할 예정이다. 두 게시물은 최근 광고물인지를 두고 논란이 일었다. 롯데 측은
2013년, 벨로는 두 살 되던 해에 러시아에서 우리나라로 수입됐다. 벨루가는 생후 20개월이 될 때까지 어미 곁에서 살며 모유수유를 한다. 즉, 바다에서 포획되었을 때 벨로는 어미젖을 떼지도 않은 젖먹이였던 셈이다. 수족관이 완공될 때까지 강릉에 있는 송어양식장에 1년 7개월을 갇혀 있다가 2014년 '북극해'에서 '잠실'로 영구이주를 했다. 그 이후로는 높이 7.5미터의 원통형 수조에서 살았다. 한 번에 수심 20미터 깊이까지 잠수하는 벨루가에게는 욕조나 다름없는 크기다. 야생에서 벨루가는 수온에 따라 이주하는 계절에는 시속 10킬로미터로 무려 2천 킬로미터가 넘는 거리를 헤엄친다.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수조를 아래위로 자그마치 27만 번을 헤엄쳐야 하는 거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