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인이 말 안 하면 아무도 몰랐을 테지만.
임송은 친구들과 동업해 경남 진주에 카페를 차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