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신영과 결혼해 지난해 9월 둘째를 낳았다
강경준-장신영 부부의 두 아들은 열두 살 터울이다.
지난해 5월 결혼 후 1년 만에 찾아온 경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