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eungman-jorongsi

또 다른 하나는 'To the Promised Land'라는 시로 앞글자를 따면 '니가가라하와이'로 읽힌다. 최우수상 To the Promised Land(이종○) 자유경제원은 이 두 시에 대해 "교묘한 사술을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