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iseulramgukga

이라크 정부가 수니파 급진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와의 종전을 선포했다. 지난 2014년 IS가 이라크·시리아 내 일부 지역을 점거하고 '칼리프 국가'를 선언한 지 3년 만에 중동의 '대(對)IS전'이 사실상 종료됐다는
이스라엘 경찰 1명이 16일(현지시간) 무장 괴한 3명의 칼에 찔려 숨진 가운데, 수니파 급진 이슬람국가(IS)와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가 서로 "우리 소행"이라고 주장하고 나섰다. 예루살렘 올드시티에서 용의자를
러시아 군이 16일(현지시각) 급진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의 지도자 아부 바크르 알 바그다디를 죽인 것으로 보인다고 발표했다. IS 선전 영상에 등장한 알 바그다디. 인디펜던트 등은 러시아군이 알 바그다디가 지난
독일에서 도끼 만행을 저지른 17세 남성이 자신이 IS 임을 선언하는 영상이 공개됐다. 어제(18일, 현지시간) 밤 오후 9시 15분께 독일 남부 바이에른주 뷔르츠부르크에서 열차에 탄 아프가니스탄 출신 10대 난민이
지난 22일(현지시간) 브뤼셀 공항에서 폭탄을 터뜨린 범인의 DNA가 작년 11월 프랑스 파리 테러 현장에서 발견돼 파리-브뤼셀 테러가 같은 네트워크에서 탄생했다는 의혹이 더욱 굳어졌다.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
터키군이 이스탄불 최대 관광지인 술탄아흐메트 광장에서 자폭테러한 '이슬람국가'(IS)에 보복으로 시리아와 이라크의 IS에 포격을 가해 200명을 사살했다고 터키 총리가 14일(현지시간) 밝혔다. 아흐메트 다부토울루 총리는
1972년 이후 이라크 영토 안에선 43년 만에 탄생한 미스 이라크에게 대회 뒤 '이슬람국가'(IS)에 가담하라는 협박 전화가 걸려왔다고 쿠웨이트 일간 알와탄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19일 바그다드에서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에서 서열 2위로 꼽히는 파드힐 아흐마드 알하얄리가 미군의 드론(소형무인기) 공습으로 사망했다고 미국 백악관이 21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백악관은 네드 프라이스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최근 몇 번의 공격으로 ISIS 테러리스트들은 튀니지 해변 리조트에서 관광객 39명을, 쿠웨이트 시아파 모스크에서 신도 30명 가량을 죽였다. ISIS가 지하드에 공감하는 무장대원들에게 라마단 기간에도 활동하라고 지시한
지난 2월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에 합류하기 위해 시리아로 간 영국 10대 소녀 3명 중 2명이 IS 조직원과 결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월 런던 공항 CCTV에 찍힌 소녀들 영국 일간 가디언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