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akeugun

하이데르 알아바디 이라크 총리는 19일(현지시간) 이라크 북부 모술 서부 지역 탈환작전을 이날 새벽 개시했다고 밝혔다. 모술 서부는 이 도시를 동서로 가르는 티그리스강 서안으로 IS의 최대 근거지 중 한 곳이다. 알아바디
이라크군이 2일(현지시간) 이슬람국가(IS)가 장악중인 전략 요충지 티크리트에 인접한 알람 지역을 탈환하면서 티크리트 시내 진입을 눈앞에 뒀다. AP통신은 10일 이라크군이 티크리트와 동북쪽으로 이웃한 알람 지역을 이날
이라크군이 살라후딘 주(州)의 요충지 티크리트 탈환 작전 이틀째인 3일(현지시간) '이슬람국가'(IS)가 점령한 인근 지역을 일부 되찾으면서 봉쇄망을 좁혔다. 주요 외신과 현지 언론을 종합하면 이라크군은 이날 티크리트로
이라크군이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가 지난해 6월 점령한 이라크 북부 살라후딘주 티크리트시 탈환 작전을 1일(현지시간) 밤에서 2일 새벽 사이에 개시했다. 2일 이라크 현지언론과 주요외신을 종합하면 하이데르
수니파 원리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 격퇴를 위한 국제연합전선의 존 앨런 미국 대통령 특사(전 해병대 대장)는 8일(현지시간) IS를 겨냥한 대대적인 지상전이 수 주내로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다. 앨런 특사는
이라크군과 수니파 원리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수도 바그다드를 둘러싼 이라크 중원을 놓고 치열한 공방을 벌이고 있다. 올해 8월까지 '오합지졸' 수준으로 일방적으로 IS에 밀렸던 이라크군은 국제동맹군의 폭격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