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hyeongppopgi

인형뽑기에 중독된 남자의 사연이 공개됐다. 15일 방송된 KBS '안녕하세요'에서는 인형뽑기에 중독된 형때문에 힘들어하는 동생이 출연했다. 동생은 "지금 형과 둘이 살고 있는데, 형이 군대에 갔다 온 이후로 삶의 의욕
'인형뽑기방'에 공급되는 캐릭터 인형 중 불법적으로 수입된 '가짜 인형'들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지난 2월 20대 남성 두 명이 대전에서 특수한 조이스틱 조작법으로 단 두 시간 만에 인형뽑기 기계에서 인형 200개를 뽑아갔던 사건에 대해 경찰이 불기소 의견으로 사건을 종결시켰다. 조이스틱 조작법을 '절도'로 볼
뽑기 어려운 인형을 얻으려고 비좁은 퇴출구에 몸을 구겨 넣어 인형을 훔치다 적발돼 범법자가 되는 사례가 끊이지 않고 있다. 대부분 10대 청소년이나 20대 초반의 젊은층이 술에 취해 우발적으로 벌이는 일이지만 이는 명백한
2시간 만에 인형뽑기 기계에서 인형 200개를 뽑아간 남성들의 범행이 보도되는 과정에서 뜻하지 않게 인형뽑기 기계의 진실이 밝혀졌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모(29)씨 등 20대 남성 2명은 지난 6일 아침 대전시 서구에서
* 위 이미지는 자료 사진입니다. 길거리 등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이른바 '뽑기방'(크레인 게임물)들이 프로그램을 개·변조하는 등 불법행위를 하다 무더기로 적발됐다. 게임물관리위원회는 전국 144곳 크레인 게임물 업소를
인형뽑기에 미쳐 가산을 탕진하는 남편의 사연이 공개됐다. 19일 방송된 KBS '안녕하세요'에는 인형뽑기 중독 남편이 출연했다. 아내는 "남편이 인형뽑기에 빠져 장사도 소홀하고 돈도 가로챈다"고 밝혔다. 아내는 "남편이
술에 취한 채 인형을 뽑으려던 20대 여성이 인형 뽑기 기계의 좁은 출구로 들어갔다가 소방당국에 구조됐다. 18일 인천 서부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4시께 인천시 서구 석남동의 한 인형 뽑기 기계 안에 갇힌 A(20
24일 오전 8시 18분께 서울 노원구 당고개역 인근에서 이모(9)군이 인형뽑기 기계에 갇히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나가던 시민의 신고로 출동한 구조대원들이 기계 전면의 자물쇠를 뜯어 이군을 구조했으며 외상은 전혀 없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