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gam

조대엽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는 임금체불 업체의 등기 이사로 참여하는 등 경영에 관여했다는 의혹에 대해 "전혀 몰랐다"는 말을 되풀이했다. 30일 인사청문회에서 조 후보자는 "청문회를 준비하면서 (해당 사실을) 알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