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한은 역시 임성한."
또 한 번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배우들은 기존 이미지를 벗어난 파격 연기로 인생 캐릭터를 예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