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lgan-beseuteu-hoewon-gusok

인터넷 커뮤니티인 ‘일간 베스트’(이하 ‘일베’)의 영향을 받은 중고등학생들이 교과서에 있는 역사적 사실이 틀렸다며 항의한 사실이 보도됐다. 머니투데이는 중고등학생 사이에서 확산되는 ‘일베’의 영향에 대해 취재하는 과정에서
서울중앙지검 형사5부(안권섭 부장검사)는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을 인터넷 게시판에서 성적으로 모욕한 혐의(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로 정모(28)씨를 구속기소했다고 5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