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lbon-yeoseong

빈번하게 일어나는 일이다
일본 여성들을 설레게 하는 것은 결국 ‘육식남’? 큰 키에 호리호리한 몸매, 늦가을 오후처럼 쓸쓸함을 간직한 눈빛을 가진 남자가 다가선다. 놀란 마음에 두세발짝 뒤로 물러선 여성은 곧 복도 벽에 부딪히고, 남자는 여성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