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lbon-gwanbangjanggwan

일본군 위안부 소녀상 앞에 무릎을 꿇고 속죄하는 조형물이 강원도 평창의 한 식물원에서 다음달 10일 공개된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외교 루트를 통해 항의를 했다”라고 밝혔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이 29일 새벽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정부는 즉시 중국 베이징 대사관 경로를 통해 북한에 엄중 항의하고, 가장 강한 표현으로 비난했다"고 밝혔다. NHK에 따르면 스가
AFC는 지난 4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욱일기 응원을 펼친 가와사키 프론탈레의 서포터들. 일본 정부가 8일 아시아축구연맹(AFC)이 가와사키 프론탈레(일본)에 징계를 내리게 한 '전범기(욱일기) 응원'과 관련해 차별이
고노 담화 전문 이른바 종군위안부 문제에 관해서 정부는 작년 12월부터 조사를 진행해 왔는데 이번에 그 결과가 정리되었으므로 발표하기로 했다. 이번 조사 결과, 장기간에 나아가 광범위한 지역에 걸쳐서 위안소가 설치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