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lbe-chuldong

극우 인터넷 사이트 '일간베스트 저장소'(일베) 회원들이 세간에 떠도는 장기밀매 관련 '찌라시'(사설정보지) 내용을 담은 쪽지를 보고 현장에 몰려가 인터넷 생중계까지 하는 일이 벌어졌다. 26일 서울 은평경찰서에 따르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