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junseok

앞서 민경욱은 이준석이 전화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진중권, 탁현민 등도 언급했다.
미래통합당은 동조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적은 표차로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에게 졌다.
앞서 미래통합당의 참패 원인에 대해 이야기하기도 했던 이준석
미래통합당의 참패 원인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준석은 이곳에서만 세 번째 도전이다.
이준석 최고위원은 이에 대해 "상당히 고의적"이라고 비판했다
바른미래당의 내홍이 격해지고 있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천벌 받을 사람들"이라고 적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