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jipteuhanggong

지난달 66명이 탑승한 채로 지중해에 추락한 이집트항공 여객기의 잔해가 있는 주요위치가 확인됐다고 이집트 사고 조사위원회가 15일(현지시간) 밝혔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이집트가 수중 수색을 위해 빌려 현장에 투입한
[업데이트] 오후 10시 20분 19일(현지시간) 지중해에서 추락한 이집트여객기 MS804기 잔해가 발견됐다고 이집트 국영TV가 군 발표를 인용해 20일 보도했다. 이번 발견은 이집트군이 여객기 추락 당일 19일에 이어
18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를 떠나 이집트 카이로로 향하던 중 실종된 이집트항공 여객기 MS804편이 지중해에 추락했을 가능성이 유력하게 제기되는 가운데, 실종 원인을 놓고 추측이 엇갈리고 있다. 우선 제기되는 건
이집트항공에 따르면, 이 여객기의 기장은 6275시간의 비행경력이 있으며, 해당 여객기 경력은 2101시간을 넘는다. 부기장의 비행경력은 2766시간이다. 이집트항공 측은 애초 여객기에 승객 59명과 승무원 10명 등
피랍됐던 이집트항공 여객기 탑승객 중 한 명이 납치범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었다는 소식이다. 텔레그라프 등 외신에 따르면, 마지막까지 억류됐던 승객들 중 하나였던 영국 리즈 출신 벤자민 이네스는 활짝 웃는 모습으로
이집트항공 국내선 여객기의 납치범이 체포됐다고 AFP통신 등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니코스 크리스둘리데스 키프로스 정부 대변인은 트위터를 통해 "모든 게 끝났다. 여객기 납치범이 붙잡혔다"고 밝혔다. 납치범이
업데이트 : 2016년 3월29일 16:15 (기사 대체) 업데이트 : 2016년 3월29일 17:30 (기사 보강) 이집트 알렉산드리아에서 출발해 카이로로 향하던 이집트항공 여객기가 29일(현지시간) 공중납치됐다. 납치범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