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jipteu

BBC 기자들이 검은 테이프를 입에 붙이고 시위에 나섰다. 이집트 당국의 언론인 탄압을 비판하기 위해서다. 수백 명의 BBC 기자들은 23일(현지 시각) 영국 런던 BBC 본사 건물 앞에서 이집트 정부가 알자지라 기자
이집트에서 성폭력 논란이 끊이지 않는 가운데 압델 파타 엘시시 대통령의 취임 기념행사마저 집단 성폭력으로 얼룩졌다. 이집트 수사 당국은 8일(현지시간) 저녁 수만명이 운집한 가운데 엘시시 대통령의 취임 기념행사가 열리던
이집트 비밀무덤서 예수 추정 가장 오래된 그림 발굴 이집트 고대 무덤에서 예수를 그린 것으로 보이는 그림이 발견됐다. 영국 데일리메일 온라인판에 따르면 바르셀로나 대학 연구팀이 이집트에서 발견된 비밀 지하무덤에서 예수의
이집트 사상 두 번째 집단 사형 선고로 논란 일 듯 이집트 법원이 군부에 축출된 무함마드 무르시 전 대통령의 지지자 600여명에게 또 사형 판결을 내렸다. 이집트 남부 민야지방법원의 사이드 유세프 판사는 28일(현지시간
이제 한국의 시위현장에서는 더이상 최루탄이 사용되지 않는다. 하지만 아직도 한국은 주요 최루탄 생산국으로 거론된다. 최루탄 생산업체들이 해외로 눈을 돌려 '새로운 시장'을 개척했기 때문이다. 한국이 수출한 최루탄은 바레인에서 개혁을 요구하며 일어선 민중들을 탄압하는 데 사용되었다. 지난 3년 동안 최루탄 사용으로 목숨을 잃은 사람의 수는 최소 39명에 달한다. 적어도 바레인에서 최루탄은 비살상무기가 아니었다.
무슬림형제단과 지지자 등 경찰서 습격 혐의 등 적용해 600여명 재판 또 열릴 예정 이집트 법원이 이슬람주의 단체인 무슬림형제단 지지자 529명에게 무더기로 사형을 선고해 파문이 일고 있다. 전세계적으로 전례를 찾기
세계 유명 유적지에 간 관광객 중 상당수는 자신이 그곳에 다녀갔다는 표식을 남기고 싶다는 유혹을 한번쯤은 느꼈을 것이다. 일부는 도가 지나쳐 문제를 일으키기도 한다. 지난해 3천여년 된 이집트 룩소르 신전 부조 문화재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