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에게 들킬까봐 노심초사하면서도 행복해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