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gangin

종료를 불과 몇 분 앞둔 후반 44분에 결정적인 골을 성공시켰다.
발렌시아 선수단이 훈련을 재개했다.
이강인이 슛돌이 3기였다.
이강인의 '발롱도르 코파 트로피' 수상은 불발됐다.
국방부가 ‘병역 대체복무제도 개선 계획’을 심의,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강인은 U-21 발롱도르 최종 후보 10인에 포함됐다.
21세기 출생자 중 처음으로 라리가에서 퇴장 당한 선수가 됐다.
이강인, 황인범, 이용, 이동경 등의 배번에 약간의 변화가 생겼다.
발렌시아 대 빌바오의 경기 직전 벌어진 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