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yeomo-beomjoe

시카고 거리에서 두 명의 행인에게 폭행 당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
흑인에 게이라는 이유로 거리에서 폭행당했다고 주장했으나, 이는 자작극인 것으로 드러났다.
절대 있어서는 안 될 일을 벌였다
한국인 유학생을 인종 차별해 폭행한 영국인 10대 용의자 2명이 경찰에 체포된 것과 관련, 피해 학생의 친구가 주영한국대사관 등 외교부 관계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했다. 당시 폭행 상황을 SNS에 올린 피해 학생의 친구는
포틀랜드의 통근 열차에서 무슬림 소녀를 상대로 혐오 발언을 내뱉다, 이를 저지하려던 남성들을 칼로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제러미 크리스천이 30일(현지시각) 법정에 출석했다. 크리스천은 법정에서 '표현의 자유'와
백인 우월주의자에게 모욕을 들었던 미국의 십대가 자신을 구해준 영웅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16세의 데스티니 맨검과 그녀의 친구와 함께 지난 26일 미국 포틀랜드의 열차에서 백인 우월주의자 제러미 조지프 크리스천으로부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현지시각) 오리건주 포틀랜드서 발생한 혐오 범죄로 사망한 이들에게 조의를 표했다. 지난 26일, 포틀랜드의 통근 열차에서 한 남성이 두 소녀에게 혐오 발언을 내뱉었고, 두 남성이 이를
미국 오리건 주(州) 포틀랜드에서 발생한 '무슬림 혐오 범죄'와 관련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성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29일(이하 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 등에 따르면 페이스북과 트위터 등 소셜미디어에는
'워마드패치'와 '오메가패치' 운영자들을 검거하거나 밝혀내면서, 특정인들의 신상 정보를 소셜미디어에 공개했던 '패치' 계정 운영자들에 대한 경찰의 수사가 어느 정도 일단락됐다. *서울 은평경찰서는 '워마드패치' 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