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waseongui-yeoin

트위터에서 허핑턴포스트 팔로우하기 | 그렇다. 인간의 두뇌는 어디서는 일정한 패턴이나 의미나 심지어 '얼굴'을 찾으려 한다. 이런 현상을 우리는 파레이돌리아(Pareidolia, 변상증)라고 부른다. 그렇다면 화성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