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wanguman

대한역도연맹이 폭행 사건을 일으킨 사재혁(31)을 사실상 퇴출했다. 역도연맹은 4일 오후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에서 선수위원회를 열고 후배를 폭행한 사재혁에게 '선수 자격정지 10년'의 중징계를 내렸다. 31살인 사재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