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wangjeongmin

영화 '군함도'의 류승완 감독이 불거진 '역사 왜곡' 논란에 단호한 입장을 밝혔다. 개봉시점부터 '군함도'는 '역사 왜곡' 논란이 일었다. 영화를 본 관객들뿐만 아니라 역사 분야의 전문가들도 이를 두고 다양한 의견을
‘OSEN’의 보도에 따르면, 1998년 영화 '쉬리'로 영화계에 데뷔한 이후 영화 '군함도'까지 황정민이 출연한 33편의 작품이 동원했던 관객 수는 약 9,763만명이었다. 출연작 중에는 “‘베테랑'(1,341만) '국제시장
배우 황정민이 '군함도' 세트장 근처 주변 주민들에게 감사 인사를 했다. 황정민은 15일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열린 영화 '군함도'의 제작보고회에서 '군함도'의 춘천 세트장에 대해 "우선 굉장히 크니까
'베테랑' '베를린' 류승완 감독 작품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는 영화 '군함도'가 조선인들의 긴박감 넘치는 탈출을 담은 메인 예고편을 최초 공개했다. 영화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류승완 감독이 연출하고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가 출연한 영화 ‘군함도’가 1차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에 강제 징용된 후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류승완
류승완 감독이 연출하고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가 주연을 맡은 영화 ‘군함도’가 예고편을 공개했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에 강제 징용된 후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류승완
배우 황정민, 이성민, 조진웅, 주지훈이 한 영화에 출연한다. '범죄와의 전쟁 : 나쁜 놈들 전성시대’, '군도:민란의 시대’를 연출한 윤종빈 감독의 신작 ‘공작’이다. 투자배급사인 CJ엔터테인먼트가 1월 5일 보도자료를
이 영화는 정말 아저씨 같다. 아저씨들은 맥락 없는 이야기를 하면서 '에이 뭐 다 알면서 그래'라고 이야기한다. 그리고 자기 이야기가 안 먹혀드는 거 같으면 니가 아직 뭘 몰라서 그래! 라면서 혼을 낸다. 영화의 결말은 마치 아저씨에게 혼나는 거 같다. (이 결말 때문에 영화의 호불호는 좀 갈릴 것이다. 이것마저 없었다면, 그냥 불호에 그쳤을 것이다.) 이거 봐! 이렇대두?!라는 소리가 들린다.
친구들과 함께 떠났던 여행 사진이 10여 년이 지나도록 회자되는 일은 흔치 않다. 그것도 전국민에게 말이다. 하지만 그들이 탄탄한 연기력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들이라면, 그럴 수도 있다. 누구라도 소셜 미디어나
범죄액션영화 '아수라'가 다섯 악인들의 각기 다른 ‘악’을 담아낸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6일 이같이 밝히며 정우성 황정민 주지훈 곽도원 정만식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아수라'는 지옥
주연으로 등장하는 작품마다 연일 대박 행진을 거두고 있는 배우 황정민의 팬서비스는 은근히 구수한 맛이 있었다. 지난 2일 황정민은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의 '황정민 갤러리'에 직접 글을 남겼다. 글은 곧 삭제됐으나
MBC 예능 ‘무한도전’과 영화 ‘아수라’가 만나 초특급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한다. 워낙 팀워크가 좋기로 정평이 난 ‘무한도전’의 멤버들은 물론이고 한국 영화계 최고의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여 얼마나 특별한 콘텐츠를 내놓을지
정우성과 황정민, 주지훈이 주연을 맡은 영화 ‘아수라’가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지난 2016년 1월, ‘씨네21’의 보도에 따르면 ‘아수라’에서 정우성이 맡은 역할은 비리 형사인 도경이다. 그는 악덕시장인 박성배
이상한 일이다. 영화를 보고 나와서 한참 동안 이루어진 일이 영화의 이야기에 난 구멍을 메꾸는 일이다. '영화가 무슨 이야기를 하는가'가 아니라 '영화의 이야기는 무엇인가'를 고민하는 것으로 만족했다는 것. 그다음이 없다. 그다음이 꼭 있어야 하는가? 이렇게 이야기해 보면 어떨까. 곡성의 관객들이 지금까지 한 일은 다른 영화의 경우라면 극장에 불이 켜지고 밖으로 나오는 순간 종료되는 일이다.
사진을 클릭하면 관련기사로 이동합니다. 14일 오후 페이스북의 한 페이지에 영화 '곡성'의 유출본이라며 한시간 52분짜리 영상이 올라왔다. 이 페이지의 운영자는 "팔로우를 하면 최신영화를 다 올리겠다"고 말했다. 이
‘추격자’와 ‘황해’를 연출한 나홍진 감독의 신작 ‘곡성’이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곡성’은 어느 외딴 마을에서 발생한 의문의 연쇄 죽음을 중심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다. 수사를 시작한 경찰과 현장을 목격한 여인, 그리고
코믹액션 '검사외전'이 설극장가에서 압도적인 흥행 성적을 올리고 있다. 개봉 이틀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하더니 박스오피스 매출을 싹쓸이하는 중이다. 지난해 '황정민으로 시작해 황정민으로 끝났다' 간판을 내걸었던 황정민은
배우 황정민, 강동원 주연 영화 '검사외전'이 개봉 이틀째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5일 영진위 영화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 결과에 따르면 '검사외전'은 지난 4일 46만 5528명의 관객을
‘베테랑’을 연출한 류승완 감독의 신작 ‘군함도’가 3명의 주연 배우 캐스팅을 확정했다.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에 강제 징용된 후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 ‘검사외전’이 극 중에서 사기꾼 치원을 연기한 강동원의 스틸을 공개했다. ‘범죄와의 전쟁’ ,’군도 : 민란의 시대’를 연출한 윤종빈 감독이 제작하고 ‘군도’의 조연출을 맡았던 이일형 감독이 연출한 ‘검사외전’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