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일에서 지상파 방송국은 이제 상대가 안 된다.
드라마 '허쉬'에 함께 출연하는 윤아와의 호흡에 관한 질문을 받자 한 말.
봐도봐도 남 얘기같지 않고 정겨운 세 배우의 우정여행 사진.
두 사람은 '요즘 사람 따라잡기'에 나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