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waiteu-wosing

그의 사진이 공개되자 소셜미디어에는 '화이트워싱 아니냐'는 지적이 나왔다.
견자단은 입체감 있는 아시아계 캐릭터를 할리우드가 더 많이 개발해야 한다고 말한다. 영화 '엽문'의 주인공이자 홍콩 영화계의 간판스타인 그가 프레스티지와의 최근 인터뷰에서 이런 할리우드 문제를 지적했다. 견자단은 2016에
영화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스'의 주인공으로 캐스팅된 혼혈 배우 헨리 골딩이 그 사실을 반대하는 사람들의 주장에 정면으로 맞섰다. 일각에선 싱가포르인 '닉 영' 역할에 그가 적합하지 않다는 의견이 있다. '충분히 아시아인이지
‘데드풀’과 ‘왕좌의 게임’으로 알려진 에드 스크레인은 지난 8월 말, ‘헬보이’에서 하차했다. 그가 극중 벤 다이미오 역에 캐스팅된 후, 영화팬들 사이에 ‘화이트 워싱’ 논란이 벌어졌기 때문이다. 벤 다이미오 캐릭터는
실사 영화로 제작될 ‘알라딘’의 배우들이 드디어 뭉쳤다. 영화 ‘알라딘’은 그동안 캐스팅 과정에서 여러 논란을 일으켰던 작품이다. 자스민 공주 역에 캐스팅된 나오미 스콧은 아랍계 배우가 아닌 영국계 인도인 배우라는 점에서
클로이 베넷은 마블의 ‘에이전트 오브 쉴드’ 시리즈로 알려진 배우다. 극 중에서는 ‘The Rising Tide’의 일원인 컴퓨터 해커 스카이를 연기했다. 지난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이 드라마는 시즌 4까지
당신은 실력 있는 배우다. 아시아인 동료 배우로부터 역할을 빼앗을 이유가 있는가? 스크레인의 하차 선언은 압도적인 지지를 받았다. 고맙다. 정말 잘했다. 한편, 할리우드 리포터에 의하면 영화의 프로듀서인 래리 고든, 로이드
파라마운트의 한 임원에 따르면 영화 '공각기동대'의 흥행은 '화이트 워싱' 논란 때문에 초반부터 실패한 것으로 보인다. 일본 만화 원작인 이 영화는 개봉 첫 주말, 1900만 달러의 흥행수익을 간신히 올렸다. 1억1천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