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akin-pinikseu

R등급 최초 글로벌 수익 10억불 돌파 기록을 세운 만큼 속편에 대한 관심도 크다.
스탠드업 코미디 공연 장면에서 자기 자신을 연기했다.
호아킨 피닉스가 주연을 맡은 ‘조커’의 가장 큰 적은 배트맨이 아니라 뒤에서 영화 제작을 막으려 했던 자레드 레토였던 듯하다. 조커의 탄생을 묘사한 토드 필립스 감독의 어두운 영화를 거세게 비판하는 이들도 많았지만, 2016년작
첫 편집본은 2시간 35분에 달했다고 밝힌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