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ukin-yeoseong-suseok-muyongsu

미국 내 대표 대형 발레단인 아메리칸발레시어터(ABT)에서 창단 75년 만에 최초로 흑인이 여성 수석무용수가 됐다. 주인공은 만 32세의 미스티 코플랜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솔로무용수인 코플랜드는 최근 수석무용수 9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