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opingteoninteobyu

박주민 의원은 대체복무제가 어렵고 복잡한 문제는 아니라고 말한다.
문학청년들의 아이돌 김애란이 단편 소설집 <바깥은 여름>(문학동네)을 들고 찾아왔다. 2012년 겨울부터 올봄까지 쓴 단편 7개를 묶었다. 가장 오래된 소설은 '침묵의 미래', 가장 어린 소설은 올봄에 쓴 '가리는 손'이다
음악의 신에서 가장 확실히 똘기를 보여준 이수민 씨. 두 분이 꽤 오래 같이 작품을 만든 콤비로 알고 있어요. =임난경 이제는 마지막일 것 같지만요. (웃음) 2011년 '문나이트 90'에서 제가 서브 작가로 있을 때부터니까
- 보수적인 환경 속에 놓인 한국의 성 소수자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웃음) 인생을 살다 보면, 때로는 위험을 감수할 만한 가치가 있는 게 있다. '커밍아웃'이 바로 여기에 해당한다. 우리가 알아야 할 가장
가을방학 3집 '이별 앞으로'. 테크니션인지 몰랐다. =계피 기술을 잘 쓴다는 의미의 기교파는 아니고 이번 앨범을 녹음하면서 아주 작은 차이로도 소리가 많이 변한다는 걸 느꼈다. 입을 조금 더 벌리거나 혀를 좀 내린다거나
한 음악 평론가는 '또 하나의 기적'이라고 표현했다. 2015년 한국에서 이런 '둠 메탈' 밴드가 제대로 된 앨범을 발매했으니 말이다. 게다가 정상급 수준이다. 팔에는 무서운 타투를 하고 덩치는 산만하지만 알고 보면
김풍이 속한 프로덕션 와이랩의 카페에서. 요새 한창 대중의 호감을 끌고 있어요. 바쁘죠? =아녜요. '냉장고를 부탁해'하고 이번 주에 첫 방송을 한 '비법'이라는 프로그램 말고 고정으로 하는 건 없어요. 어제 방송에서는
어떤가 쉽지 않은가? 오늘 아침에도 이런 기사가 등장했다. '볶음라면 만드는 법, '몸매 종결자' 유승옥의 다이어트 식단 살펴보니? '헉' -MBN(7월 16일) 과연 본인은 이런 기사를 보면 어떤 기분이 들까? 그녀가
조웅 본인은 항상 퇴폐적인 걸 추구하지만 그게 마냥 귀여운 게 구남의 매력이다. 다른 음반사에서 들어오라는 제의는 없었나요? 나언 많이 들어왔죠. 그런데 다른 데 들어갈 거면 나오지 않았을 거예요. 이번 앨범은 크라우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