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건 내 안의 보수성 때문인지도 모릅니다."
결별한 지 8년이 지난 지금도 그는 김연아가 자랑스럽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