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ogyeongyeong

최사랑은 강용석 변호사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 출연했다.
10년간 잃었던 피선거권을 최근 회복했다
"자신과 함께 하면 '영부인이 될 것'이라고 했다"
가수 최사랑(43)과 열애설에 휩싸인 가수 겸 정당인 허경영(69) 측이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23일 오후 허경영의 소속사 본좌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OSEN에 “허경영 총재가 최사랑씨와 연인이 아니다
TV조선 '탐사보도 세븐'이 대통령 후보였던 허경영의 삶을 보도한 가운데, 허경영이 직접 이 방송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13일 TV조선 '탐사보도 세븐'은 허경영이 어떻게 대통령 출마 공탁금(10억원) 등을 마련하고
'인터넷 대통령' 허경영 전 경제공화당 총재가 '국민송'이라는 신곡을 들고 컴백한다. 스포츠동아에 따르면 허경영과 최사랑이 12월 발매를 앞두고 트위스트리듬과 스페이스 사운드가 결합된 독특한 느낌의 디지털 싱글곡 '국민송
17일의 가장 큰 이슈는 대선 후보들의 포스터였다. 공개된 포스터 중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의 포스터는 지금까지의 형식을 타파한 디자인으로 많은 주목을 받았다. 그러나 형식을 타파한 출마 포스터가 안 후보의 것이 유일할까
탄핵 정국을 맞아 또 다시 대선 출마를 선언하며 혜성처럼 우리에게 돌아온 허경영 전 민주공화당 총재. 2008년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10년 간 피선거권 박탈을 당한 상황임에도 그는 "황교안 권한대행이 사면복권할 것"이라며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3일 허경영씨(67)가 피선거권이 10년간 제한돼 19대 대통령 선거에 출마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 허씨는 지난 2007년 17대 대선 당시 한나라당 대표였던 박근혜 대통령과 결혼했다고 주장하고 허위사실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