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하자, 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