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guk-jeon-ryeok

피해 부모가 올린 청와대 청원에는 20만명 넘는 시민이 참여했다.
"두부공장의 걱정거리'라는 글을 SNS에 올렸다.
한국전력공사의 아랍에미리트(UAE) 원전 4기에 대한 운영·투자 계약 조건에 법률 분쟁이 발생하면 제3국이 아닌 아랍에미리트 법원에서 중재를 받아야 하는 등 우리 쪽에 불리한 계약조건이 여럿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 또
소비자들이 누진제에 따른 '전기료 폭탄' 공포에 떨고 있는데, 한국전력은 올해 상반기에 이미 6조3천억 원이 넘는 수익을 올리는 등 지난해 실적을 뛰어넘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두 가지 의문이 생긴다. 한전은 왜 이리
강아무개(47)씨는 보름 넘게 열대야가 이어지면서 밤잠을 설치기 일쑤다. 지난 여름, 하루 3~4시간씩 에어컨을 트니까 전기요금이 20만원 넘게 나온 경험을 한 탓에 웬만해선 에어컨을 틀지 않는다. 도저히 참기 어려우면
중·고등학교 동창인 친구와 짜고 허위로 '자신에게' 보상금 3억원을 내어 준 한국전력 직원이 경찰에 구속됐다. 인천 삼산경찰서는 사기 및 공문서위조·행사 혐의로 한국전력 인천본부 직원 A(47)씨 등 2명을 구속했다고
정부는 에너지, 환경, 교육 분야 공공기관 기능조정으로 공공기관이 맡던 일부 업무를 민간으로 넘기는 데 대해 "시설 관리·안전 문제가 생기지 않도록 보완 장치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노형욱 기획재정부 재정관리관은 공공기관장
정부가 11일 오후 11시53분을 기해 개성공단에 대한 전력공급을 전면 중단함에 따라 한국전력은 지난 2005년 개성공단 시범단지에 전력을 보내기 시작한 이후 11년 만에 북측으로의 전력 공급을 완전히 끊게 됐다.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