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ksaeng

헌법상 통신의 자유 등을 침해한다고 판단했다.
할 수 있는 것과 할 수 없는 것을 정리했다.
교사는 중증의 바나나 알레르기를 앓고 있었다.
장애가 있는 신입생이라면, 3월의 캠퍼스에서 때로 외롭고, 분하고, 비참했을 것이다.
대성고등학교는 임시 휴교를 결정했다.
라일리 선생을 옹호하는 학생들도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