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eyanggyeongbi

해경은 흉포해지는 중국어선의 불법조업에 필요하면 함포 사격과 선체충격으로 강력하게 대응하고 도주하면 공해 상까지 추적해 검거하기로 했다. 공용화기 사용은 해양경비법에 근거가 있지만, 해경이 중국어선 불법조업 단속에 이를
연평도 어민들이 불법 조업을 하던 중국어선 2척을 직접 나포했다. 6월 5일, '연합뉴스'가 인천해양경비안전서의 발표를 인용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6월 5일, 오전 5시 23분께 NLL 남방 0.3해리, 연평도 북방
전남 여수 해상에서 6만t급 싱가포르 선적 유조선과 4t급 소형 어선이 충돌, 어선 선장이 숨졌다. 유조선은 충돌 후 아무런 구호 조치도 하지 않은 채 사고 해역을 벗어났다가 사고발생 16시간 후 해경에게 붙잡혔다. 6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