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yobok

학생들이 하루 중 가장 오래 머무는 공간은 바로 학교다. 편한 교복이 필요한 이유다.
영국의 많은 학교가 성중립적인 교복을 채택하고 있다.
교복 가격이 두 배 이상 뛰었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이 카페는 지난 6월에도 비슷한 '이벤트'를 연 바 있다. 당시 이 카페는 "부모님도 길가다 내 딸을 만나면 못 알아보고 지나친다는 학생들의 그 화장, 총알도 막을 기세의 두꺼운 방탄 화장으로 피부를
'일진'이라는 단어를 들으면 대부분 비슷한 이미지를 떠올릴 것이다. 교복을 입은 채 몰려 다니면서 골목에서 담배를 피우고, 다른 친구를 괴롭히거나 교사에게 반항하는 모습 등. 외국에도 이런 '일진'이 있을까? 유튜버
고등학생 ㄱ은 생리통이 심해 학교에 생리조퇴를 신청하려 했지만 할 수 없었다. ㄱ은 교사로부터 “생리조퇴를 하려면 교체한 생리대를 가져와 보건선생님께 검사를 맡아라”는 말을 들었기 때문이다. 이 말을 듣고 ㄱ은 그냥
교복을 입은 중·고교생들도 거리로 나와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하고 나섰다. 광화문광장에서 백남기 농민 영결식과 박근혜 정권 퇴진 집회가 잇따라 열린 5일 오후 세중문화회관 앞에서는 500여명의 중고생들이 모여 어른들
12일 전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전주시내 한 사립중학교에서 지난 5월 1학년 남학생들의 교복 바지 앞 지퍼 안쪽에 명찰을 달도록 했다. 이 학교는 박음질 업자를 불러 명찰을 대신해 학생들의 이름을 휘갑치기(오버로크) 방식으로
지난 8일 공유된 이 트윗은 트위터리안을 비롯해 소셜 미디어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화제가 됐다. 과거 허핑턴포스트는 '남성을 위해' 여학생의 치마 길이를 제한한 고등학교에 대한 기사를 발행했다. 뉴질랜드의 한 고등학교에서
영국의 한 고등학교에서 치마 교복을 입고 등교한 남학생들이 화제가 되고 있다. 학생들은 무더운 날씨에도 반바지가 아닌 긴 바지의 교복을 입어야 하는 학교 정책에 반대한다는 의미에서 이같은 시위를 벌였다. 23일(현지시각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아버지 고향의 어려운 중학생을 위해 교복비를 기부했다. 13일 전남 보성군에 따르면 수지는 이날 보성 지역 중학교 입학생 교복 지원을 위해 보성에 있는 드림온사회복지회에 1천만원의 후원금을 기탁했다
아샤(Ahsa)는 호주 멜버른에 있는 어느 초등학교 학생이다. 이제 6살인 아샤는 최근 학교에 바지를 입고 등교하려고 했다가, 학교 당국으로부터 제지를 받았다. 단순히 교복정책상 여학생은 치마를 입어야 한다는 이유였다
일반적인 인식을 고려하면 청소년과 콘돔은 여전히 멀기만 하다. 아직도 콘돔이 성인용품이라는 인식이 만연하고, 인터넷에서는 일반 콘돔과 성인용 콘돔의 구분 없이 콘돔을 사기 위해서는 무조건 성인 인증을 해야 한다. 피임이 필요한 청소년들은 어디서 콘돔을 구할 수 있을까? 청소년임을 가장 가시적으로 드러내주는 것은 역시 교복이다. 그래서 교복을 입고 콘돔을 사보았다.
아래는 지난 4월 12일, 네티즌들 사이에 화제가 된 트윗이다. 고등학생이 올린 것으로 보이는 이 트윗은 현재 약 6500회 리트윗되며 많은 '여학생'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그러나 이는 국내의 고등학교에서만 일어나는
정부가 학생들의 교복 디자인을 전국적으로 통일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공정거래위원회가 '비싼 교복 가격'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2일 '중장기 방안'으로 제시한 '교복 표준디자인제' 관련 보도자료를 자세히 살펴보자
교복은 일정 커뮤니티의 소속인원이라는 사실을 나타내는 동시에 교육의 중요성을 상징하는 옷이다. 허핑턴포스트는 EyeEm과의 협력 하에 세계 곳곳의 사진작가들의 도움을 요청했다. 각 나라의 아름다운 교복과, 그 교복이
정부가 개성공단을 폐쇄하자, 그 여파가 입학식을 앞둔 중고등학생들에게까지 미치고 있다. 폐쇄가 워낙 갑작스럽게 이루어져, 의류 업체들이 미처 교복 재고를 가져오지 못했기 때문이다. 길어지면 입학식은 물론, 3월 이후까지도
"지난해 중학교에 들어가는 손자한테 교복을 사주려고 교복 가게에 갔는데, 헌 교복을 사주려는 부모하고 새 교복을 사달라고 우는 아이를 보고 있자니 너무 마음이 아팠어." 서울 구로구 덕의경로당의 한상진(72) 회장은
인터넷에서 '교복 패딩'을 검색하면 수많은 검색 결과들이 쏟아질 정도로 패딩은 중고교생들의 겨울 필수품이다. 한때 '등골 브레이크'로 불리는 노스페이스 패딩 때문에 홍역을 치른 적도 있다. 하지만 일부 학교에서는 패딩
업데이트 2015년 10월 14일 오후 7시 스쿨룩스와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광고의 의도가 잘못 전달됐다며 사과하고 지적을 반영해 기존 광고를 수거하고 광고를 전면 수정하겠다고 밝혔다. 스쿨룩스는 "이번 광고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