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yeran

달걀은 가장 기본적인 식재료 중 하나다. 달걀 후라이와 삶은 달걀은 거의 매일 같이 먹는 음식이다. 하지만 날달걀을 볼 때마다 노른자에 달린 괴상한 희고 길쭉한 것이 뭘까?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이것은 알끈이라고 한다
방금 마트에서 산 계란이 얼마나 신선한 지, 눈으로 알아채는 건 어려운 일이다. 하지만 간단한 기술을 사용하면 계란의 신선함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 준비해야 할 것은 컵 하나와 물 뿐이다. 물이 담긴 컵에 계란을
페이스북 팔로우하기 | 계란요리는 하루를 시작하기에 참 좋다. 풍미가 좋고, 단백질로 가득 차 있기 때문이다. 어떤 사람들은 웃긴 모양으로 뻔한 계란 요리에 위트를 더하기도 한다. 하트, 해골, 동그라미 모양 등으로
내키지 않아 하는 독자들도 많지만, 여러 개를 동시에 만든다면 랩에 싸서 묶어 넣는 방법을 써보라고 제이미 올리버는 추천한다. 물론 다른 모든 방법과 마찬가지로 끓지 않는 물이어야 한다. 랩을 입구를 잘라 벗겨내면 이런
봐도봐도 신기한 방법이다. 또 하나의 장점은 굉장히 깔끔하게 분리된다는 것. 위 동영상은 10분 동안 계란을 사용해 찍은 실험 영상이다. 익숙한 장면도 있고, 처음 보는 장면도 있을 것이다. 계란의 노른자와 흰자를 분리하는
오믈렛은 모든 달걀 요리의 황제다. 하지만 이상하게도, 생각만큼 멋지게 만들어지지 않는 것이 오믈렛이다. 자, 여기 정말로 쉽게 멋진 오믈렛을 만들 방법이 있다. 5단계만 따르면 된다. 1. 프라이팬을 중불로 가열한
우리나라에서는 좀처럼 껍질이 하얀 달걀을 볼 수 없다. 대한양계협회에 따르면 시중에 유통되는 달걀의 99%가 갈색이다. 미국은 정반대다. 미국의 슈퍼마켓에 가보면 흰색 달걀이 압도적으로 많다. 왜 이런 차이가 나는 걸까
9. 다수에게 아침을 대접하고 싶다면 '머핀틀' 프라이도 가능. 뭐 이건 거의 맥도날드 수준! (Photo Credit: Macheesmo) 10. 한번에 먹을 오믈렛의 양을 지퍼백에 담아두자. 이렇게 하면 각기 다른
아침 메뉴로 스크램블 에그처럼 간단한 건 없다. 요리하기도 쉽고, 망쳐도 괜찮기 때문이다.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이 스크램블 에그를 만들 때 하는 실수가 있다. 바로 우유나 크림을 넣는 것이다. 당신 또한 어렸을 때부터
먹으면 몸을 달아오르게 하는 것이 매일 냉장고에 있다? 일본 잡지 '올 어바웃(All About)'은 26일 "냉장고에 상비된 '이것'에는 사람을 두근거리게 하고 싶을 때 먹이면 좋은 성분이 포함돼 있다"고 전했다. '이것'은
궁금증 ‘톡’ ‘OO계란, OO란, OOO계란….’ 우리나라 1인당 연간 계란 소비량은 평균 220여개로, 계란은 장바구니에서 빼놓을 수 없는 신선식품의 대표주자다. 그런데 마트에 가면 온갖 미사여구로 치장한 계란들이
사람들은 다이어트를 할 때 지방섭취를 자제하거나 줄여야 한다고 믿는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지방을 무조건 줄이는 게 아니라 어떤 지방을 섭취하느냐다. 인간의 몸에는 일정량의 지방이 필요하다. 지방은 피부와 머리카락을
요거트는 사워크림과 마찬가지로 냉동실에서 내용물이 분해된다. 감자 흔히 프라이드 치킨이 남으면 냉동실에 넣는다. 그러나 튀긴 음식을 냉동실에 보관하는 것은 바삭하고 기름진 맛을 포기하는 셈이다. 감자나 치킨은 오븐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