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yeongnamgieop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동생인 반기상씨와 조카 반주현씨가 뉴욕 맨해튼 연방법원에 뇌물 혐의로 기소됐다고 미 사법당국이 10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날 공개된 공소장에 따르면 이들은 2014년 베트남에 있는 경남기업
성완종 리스트 의혹을 수사한 검찰이 성 전 경남기업 회장의 불법 대선자금 제공 의혹과 청와대 핵심 인사를 상대로 한 특별사면 로비 의혹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는 결론을 내리고 곧 수사결과를 발표한다. 관련기사 성완종-경향신문
성완종 리스트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 특별수사팀(팀장 문무일 검사장)이 성 전 회장과 금품거래 의혹을 받는 새누리당 홍문종 의원을 8일 오후 소환 조사한다. 특별수사팀 관계자는 7일 기자들과 만나 "서면조사를 받은 리스트
성완종 리스트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 특별수사팀(팀장 문무일 검사장)은 4일 리스트에 적힌 정치인 6명으로부터 성 전 회장과의 금품거래 의혹에 관한 답변을 담은 서류를 제출받았다고 밝혔다. 특별수사팀은 지난달 29일 이들에게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의 조카 반주현씨는 27일(현지시간) "반 총장께 경남기업 문제를 부탁했다면 성사됐을 것"이라며 "결단코 부탁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반씨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히고 "경남기업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의 조카 반주현씨는 27일(현지시간) "반 총장께 경남기업 문제를 부탁했다면 성사됐을 것"이라며 "결단코 부탁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반씨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히고 "경남기업
왼쪽부터 홍문종 의원, 서병수 부산시장, 유정복 인천시장 .한겨레 자료사진 ‘성완종 리스트’ 수사가 지지부진하게 진행되고 있다. 특별수사팀(팀장 문무일 검사장)은 이완구 전 국무총리 소환 조사(14일)와 서산장학재단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에로부터 불법 정치자금 3천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는 이완구 전 국무총리가 검찰의 기소 결정에 유감을 나타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 전 총리는 22일 변호인을 통해 입장자료를 내고 "성 전
JTBC에서 단독으로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과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의 조카 반주현 씨가 등장하는 국제적인 사기 의혹에 대해 보도했다. 경남기업이 기울기 시작한 원인은 하노이 랜드마크 72의 무리한 건설이 가장 컸다는
성완종 리스트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 특별수사팀(팀장 문무일 검사장)은 성 전 회장으로부터 1억원을 받은 의혹이 제기된 홍준표 경남지사를 이번 주 안에 조사하기로 하고 일정을 조율 중이다. 특별수사팀 관계자는 5일 취재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