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wiyeoun-dongmul-dongyeongsang

캡션: 세상에서 가장 치명적인 고양이를 소개한다. 정말이다. 직접 보시라. 세상에서 가장 치명적인 고양잇과 동물은 사자도 아니고 호랑이도 아니다. 정말로 무서운 녀석은 '검은 발 살쾡이(black-footed cat
판다의 원래 서식지인 중국 중부지방은 산이 많은 시원한 곳이다. 더운 미국 남부에 사는 메이지앙에게 눈이 반가운 손님일 수밖에 없었던 이유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미국 동남부에 큰 눈이 내렸다. 따뜻한
말이 거의 필요 없는 너무나도 귀여운 '불독의 공격' 동영상이다. 페이스북에도 공유된 이 동영상은 벌써 150만 번 이상 조회됐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메인주의 '해바라기 목장 크리머리'가 그 유명한 홈메이드 카라멜보다 더 달콤한 동영상을 공유했다. 태어난 지 하루밖에 안 되는 새끼 염소들이 스웨터를 입고 점프를 연습하는 너무 귀'염소'러운 모습인데, 산다는 건 바로
오스트레일리아 심비오 야생공원이 새로운 식구 소식을 어제 발표했다. 세상에서 가장 귀여운 레서판다 세 쌍둥이가 태어난 거다. 위 동영상에 등장하는 녀석들은 사실 작년 크리스마스이브에 태어난 형제인데, 이제야 처음으로
8. 만세를 좋아하는 '키스' 우리는 모른다. 키스 씨가 왜 만세를 부르는지. 이 고양이는 '아메리칸 뷰티'의 주인공이 아니다. 7. 그대의 이름은 '인내' 인 내, 인 내놓으라고! 아냐, 아냐, 아냐 이건 아냐. 아니지
동물 보호소에서 구출된 간달프라는 이름의 새끼 고양이가 결혼 프로포즈를 마술처럼 멋지게 성사시켰다. 지난 11월 23일, 제라드 포사이드와 여자친구 캣 우들리는 새끼 고양이를 입양하러 동물 보호협회를 방문했다. 그런데
꿀처럼 달콤한 잠에서 깨기 싫은 건 인간만이 아니다. 영상 속의 말을 깨우기 위해 사육사는 별짓을 다 해보지만, 눈을 감은 말은 일어날 생각이 없다. 그러나 단 한 가지 이 말의 관심을 끌 수 있는 게 있었으니. 잠자는
이제 전 세계에는 2,000마리 미만의 판다가 산다. 매우 적은 것 같지만, 이마저도 지난 수십 년간 인간의 노력으로 늘어난 숫자다. 사실 판다의 번식에 노력을 기울이는 기구는 전 세계에 단 하나 뿐이다. 바로 중국에
여유롭게 요가를 하고 있던 주인에게 귀여운 불청객이 찾아왔다. 매셔블이 7월 1일 소개한 영상에 따르면 마침 '엎드린 개 자세'(Downward-facing dog)자세를 연습 중이던 한 여성에게 키우던 강아지가 달려들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