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wanghui

'무한도전'에 젊은 피가 합류했다. 광희는 한 달 넘게 진행된 식스맨 프로젝트에서 원년 멤버들의 손에 의해서 뽑힌 최종 1인이다. 그간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야망'을 드러냈던 광희는 이제 '무한도전'에 잘 스며드는
‘무한도전’ 새 멤버로 제국의 아이들 광희가 결정된 가운데, 이 같은 사실은 기존 멤버들도 그리고 광희 본인도 방송을 보고 알았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이 정도면 국정원도 울고 갈 보안이다.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은
'무한도전-식스맨'의 주인공은 황광희였다. 4월 18일 MBC '무한도전-식스맨'은 방송 마지막 부분에서야 식스맨의 주인공을 발표했다. 무한도전 멤버들의 투표로 결정된 식스맨은 제국의 아이들의 황광희. 5명의 무한도전
간절함이 극에 달했다. ‘식스맨’이 되고 싶은 광희는 ‘라디오스타’에 출연, ‘무한도전’ 측에 적극 구애했다. 속풀이 송 시간에도 ‘식스맨이 되기에는 나이가 어리다’는 지적을 언급하며 ‘내 나이가 어때서’를 개사해 부르며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식스맨(이하 ’무도-식스맨)’ 중 최종 식스맨으로 선정되는 주인공은 누구일까. 11일 오후 방송되는 ‘무도-식스맨’에서는 식스맨 후보 5명의 각양각색 아이템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앞서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의 5대 기획 중 하나인 식스맨 뽑는 과정이 본격화됐다. 21명의 후보 중 8명으로 좁혀진 가운데, 팬덤이 더욱 본격화되고 있는 상황. 지난 28일 방송된 '무한도전'에서는 멤버들이 8명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