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wahag

빛의 파동인 광 펄스(pulse of light)로 뇌의 신경세포를 자극하면 잃은 기억을 되살릴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샌디에이고 캘리포니아대학 의과대학 신경과학 연구팀은 신경세포의 신호를 다른 신경세포에
미항공우주국(NASA)이 달 사진 콘테스트를 열었다. NASA는 26일 달탐사위성(LRO)에서 찍은 사진 5장을 이벤트 사이트(http://lro.gsfc.nasa.gov/MoonArt/)에 올린 뒤 방문자들의 투표를
외계인은 분명 존재한다 최소한, 천문학자 2명이 이번 주 미 의회에서 밝힌 바로는 그렇다는 소리다. 이들은 지구 밖 생명체 연구에 대한 정부의 보조금을 연장받기 위해 의회에 출석하여 외계인이 존재한다고 증언했다. ABC
역대 최대 크기 공룡 화석 발굴 몸길이 40m, 키 20m. 지금까지 지구에 살았던 동물 가운데 가장 큰 동물의 화석이 발견됐다. 영국 BBC가 17일(현지 시간)에 보도한 바에 따르면 아르헨티나 과학자들은 그동안 가장
“2XXX년이면 석유가 고갈될 것이다!” 이런 식의 주장은 끊임없이 반복돼왔다. 물론 ‘석유 종말론자’들의 음모라는 비판도 없지 않다. 그러나 분명한 건, 인류는 지금 이 순간에도 다가올 석유 고갈 시대를 준비하고 있다는
아래, 위로 배열된 얼굴 짝을 비교해보자. 같은 사람일까, 다른 사람일까. 얼굴 인식 능력을 놓고 컴퓨터와 인간이 겨룬 결과가 나왔다. 결과는 컴퓨터의 승. 과거 숱한 도전에서 패배를 맛본 컴퓨터가 근소한 차이로 사람보다 뛰어난 얼굴 인식 능력을 과시했다.
과학자들이 이 컴퓨터 모형을 개발하는 데 걸린 시간은 무려 5년. 모형 개발에 사용된 데이터 분량은 8000개의 CPU를 연결시켜 석달 동안 계산해야 할 만큼 방대했다고 합니다. 연구진 중 한 사람은 "일러스트리는 마치 타임머신과 같다"고 말했습니다. 시간을 앞으로도, 뒤로도 돌릴 수 있고, 시뮬레이션 작동을 잠시 멈출 수도 있고, 하나의 은하를 확대해 실제로 무엇이 진행되고 있는지도 들여다 볼 수도 있으니 말이지요.
Live streaming video by Ustream 이제 온라인 접속이 가능한 곳이라면 어디서든 실시간으로 지구의 모습을 볼 수 있게 됐다. 미국 항공우주국(NASA)은 최근 "국제우주정거장(ISS)에 고해상도
'젊은 피'가 노화 효과를 뒤집는다 미키마우스가 86세가 되어 자신의 나이를 체감하게 된다면, 과학자는 그에게 딱 맞는 강장제를 찾아주었을 것이다. 이름하야 어린 쥐의 피. 과학자들에 따르면, 어린 쥐의 피를 수혈받는
지구에는 모두 72억 명의 인간이 산다. 만약 신이 어느 날 너무 화가 나서 72억 인류를 모조리 그랜드 캐니언에 버린다면? 물론, 이런 걸 별로 궁금해 해본 적은 없을 것이다. 그런데 유튜브 시리즈 Vsauce는 이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