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ureumi-geurin-dalbit

제작진은 박보검에게 "원작에서는 이영의 까다롭고 도도한 면이 부각됐지만, 드라마에서는 천방지축 왕세자에서 성군으로 변모한 이영의 진중하면서도 날카로운 모습도 표현해달라"고 주문했다. 박보검은 "어색했지만, 제 안에 있는
'구르미 그린 달빛'이 종영한 가운데 주연 배우인 박보검과 김유정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19일 박보검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짧은 영상 한 편을 공개했다. 극 중 세자인 이영의 옷을 입은 박보검이 뒤돌아 미소를 짓는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이 종영을 앞두고 연일 흥미를 더해가고 있다. 세자 이영(박보검 분)과 남장 내시 라온(김유정 분)의 사랑 이야기를 다룬 이 드라마는 9월 방송 7회만에 이미 20%의 시청률을 넘기며 KBS
박보검이 직접 부른 '구르미 그린 달빛'의 OST가 공개됐다. 11일 자정 '구르미 그린 달빛' OST의 열한 번째 트랙인 '내 사람'은 박보검이 직접 부른 곡이다. 극중 박보검이 맡은 역할인 '이영'의 마음을 담았다
박보검과 김유정이 광화문에 뜬다. ‘구르미 그린 달빛’ 시청률 공약을 이행하기 위한 팬사인회 개최가 확정됐다. 8일 오후 방송관계자들에 따르면 KBS 2TV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제작진은 오는 19일로 주연 배우들의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 박보검은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 출연해 상을 받았다. 시상식은 MBC를 통해 진행됐고, 현재 촬영 중인 드라마는 KBS에서 방송되는 것. 이에 소셜 미디어와 온라인
KBS 2TV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이 총 18회 중 12회를 지나며 2/3의 문턱을 넘었다. 처음엔 악연으로 시작한 이영(박보검 분)과 홍라온(김유정)이 서로에 대한 사랑을 쌓아오며, 매일 그 애정이 커지는
웹툰 작가 무적핑크의 '조선왕조실톡'은 짧은 드라마로도 방영된 바 있다. 이 작품은 조선시대의 인물들이 현대의 인물들처럼 스마트폰과 소셜 미디어를 사용할 수 있다는 가정을 하고, 역사적 사실을 재미있게 보여준다. 이미지를
배우 박보검 측이 KBS 2TV '구르미 그린 달빛'의 시청률 공약에 대해 "당연히 한다"는 뜻을 밝혔다. 박보검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13일 OSEN에 "광화문 공약은 당연히 할 것이다"라며 "다만
배우 김유정의 독무는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연출 김성윤, 백상훈, 극본 김민정, 임예진, 제작 구르미그린달빛 문전사, KBS미디어) 4회분에서 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