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ukjeaemneseuti

애플, 삼성, 소니, 폭스바겐 등 세계적인 기업에서 만드는 휴대용 배터리의 원재료인 코발트가 아동노동 착취로 채굴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는가? 수백만 명이 최신기술의 혜택을 누리고 있지만, 그 제조과정을 궁금해하는 사람은 극히 드물다. 국제앰네스티와 아프리워치는 7세의 어린아이부터 성인까지 위험한 환경에서 노동하고 있는 광산에서부터 기업에 유통되기까지의 과정을 추적해 보았다.
터키 정부가 실패한 쿠데타 시도와 관련해 별다른 증거 없이 반대파들을 마구잡이로 잡아들이고 있으며 사전에 정적 명단을 만들어두고 쿠데타 대응을 빌미로 정치적 보복에 나섰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18일(현지시간) 미국
2016년 7월 8일은 이스라엘군이 50일간의 가자(Gaza) 지구를 공격을 시작한 지 2년이 되는 날이다. 전례 없이 많은 사람이 죽고, 기반시설과 주요 건물 등이 파괴되었다. 국제앰네스티는 왜 지금까지도 전쟁범죄에 대한 성의 있는 조사를 착수하지 않는지, 양측이 저지른 전쟁범죄에도 아무도 이 잔혹 행위에 대한 책임으로 처벌받지 않는지에 대해 의문을 제기한다. 필립 루터 국제앰네스티 중동-북아프리카 국장은 "50일간 공격을 퍼부으며 이스라엘군은 가자지구에서 막대한 사망자를 발생시키고 대규모 파괴를 일으켜, 민간인 1,500여 명을 학살했으며 그중 550여 명이 어린이였다."고 말했다. 길을 가던 17세 소녀가 폭탄 파편이 박힌 참혹한 시신으로 발견되고, 해변에서 놀던 어린이들이 죽고, 25명의 대가족이 몰살당하기도 했다. 세 가지 피해 사례를 통해 가자지구에 행해진 전쟁범죄의 참상이 알려지길 바란다.
엄마로서 나는 브렌다 리 마르케스 맥쿨에 대한 생각을 멈출 수가 없다. 그녀는 총격이 시작됐을 때 아들 아사야와 함께 펄스 나이트 클럽에서 춤을 추고 있었다. 그녀는 총격에 몸을 던져 아들을 구하고 목숨을 잃었다. 그의 행동은 우리의 희망이자, 우리 역시 그 상황에서 그랬을 것이다. 작년 가족으로부터 독립한 22세의 완 라몬 게레로에 대한 생각도 떠나지를 않는다. 그는 가족들이 자신을 부정할까봐 두려워했다. 그러나 가족들은 그와 함께 희생당한 그의 남자친구까지 받아들였다.
"사과가 말로 끝나는 거라고 생각하시는 것 같아요. 사과는 반성과 이런 일이 앞으로 일어나지 않겠다는 재발 방지를 담는 건데요. 사과를 한다면 재발방지도 그렇고 앞으로 어떻게 수사를 할 것이고 그런 게 다 담겨야지요. 구은수 서울경찰청장이 병원에 온다고 그랬어요. 우리는 경찰청장을 파면하라고 요구하고 있었는데, 사과할 거 아니면 됐다고 그랬더니 정말 안 왔어요. 사과하려는 게 아니었던 거죠."
성노동이 범죄화된 곳에서는 성노동자는 인권침해를 당해도 숨을 수밖에 없습니다. 성노동자 인권보호가 실현되기 위해서, 국제앰네스티는 성노동의 비범죄화를 요구합니다. 누군가 왜 이런 논쟁적인 이슈를 지금 내놓는지 묻습니다. 국제앰네스티의 대답은 명확합니다. 우리가 이 사안이 '민감하다', '어렵다', '논쟁적이다'며 결정을 미루는 동안, 전 세계의 수많은 성노동자들의 삶은 계속해서 위험으로 내몰리고 있기 때문입니다.
심리학자 아서 아론은 두 사람이 4분간 눈을 맞추면 친밀도가 상승한다는 이론을 세웠다. 국제앰네스티 폴란드 지부는 25일(현지시각) 이 이론에 기반을 둔 실험 동영상을 공개했는데, 이 영상에서 최근 유럽에 도착한 난민들은
개인적 신념에 따라 병역을 거부하는 '양심적 병역거부자'들에게 대체복무를 허용해야 한다는 의견이 70%에 달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가 5월15일 세계병역거부자의 날을 앞두고 한국갤럽에 의뢰해
세계 두 번째 '홀로그램 시위'로 주목받은 국제앰네스티 주관 '2·24 유령집회'가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렸다.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가 광장에 설치해뒀던 가로 10m·세로 3m 크기의 투명 스크린에
마침내 한국에서도 '홀로그램 시위'가 열린다. 참가자는 없지만 구호와 행진은 있는 일종의 '유령집회'다.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는 24일 저녁 8시30분에 서울 광화문광장 북측(광화문 바로 건너편)에서 '2·24 앰네스티